금강자연미술비엔날레 2018 비엔날레 전시 커뮤니티 자연미술의 집 교육프로그램 글로벌노마딕

2017-2018 비엔날레      BIENNALE 2017-2018 HOME > 2017-2018 비엔날레 > 2017-2018 비엔날레의 취지
 
2018 비엔날레의 취지
2018 비엔날레 행사개요
2018 비엔날레 행사안내
초대작가 프로젝트
행사장 오시는 길
관람안내
 
무제 문서

 


  자연-사적공간-셸터

                                                            

                                                             2018 전시총감독 이스트반 에러스

 

 

  “비바람, 위험, 혹은 공격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도록 지어진 창작 구조물

 

변화의 속도가 점점 빨라지는 21세기를 사는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일은 우리의 세계관과 가치관을 혁신적으로 바꾸는 것이다. 우리는 수많은 새로운 기술과 새로운 과제들이 잇따르는 시대를 살고 있다. 우리는 지속적인 확장이라는 개념을 버리고, 새로운 이념의 틀 속에서 미래에 대한 합리적이고 지속가능한 비전을 갖기 위하여 우리 자신을 보다 먼 관점에서 바라볼 필요가 있다는 것을 점점 더 실감한다.

새로운 이념과 시각을 추구하는 시대에 예술가들 또한 역할을 모색하고 담당한다. 많은 예술가들은 모든 생명이나 자연을 창의적 산업이라기보다는 활동의 장으로 간주한다. 공공미술, 거리미술, 혹은 환경미술 장르가 강화되고 있는 것이 갤러리 체제에서 탈피하고자 하는 예술가들의 태도를 잘 보여주고 있다.

그래서, 자연환경 속에서 작업하는 - 종종 사회를 개선하고자 하는 의도에 의해 - 예술가들은 변화된 사회적, 경제적, 문화적 환경에 반응하는 것이다. 세상의 적극적인 재편성은 도시의 운영자들에게 맡기고, 예술가들은 문화정치, “작은 몸짓그리고 창조의 과정에 대한 명상적 경험의 조직화된 영역에서 멀리 떨어진 자연환경을 즐기는 것이다.

 

위에서 언급한 시각에서, 금강자연미술비엔날레 참가자들은 20세기에서의 일반적인 방법과 반대되는 방법을 추구하는 작품 활동을 하는 것이다. 농촌에서 도시로 이주하는 대신, 그들은 자연 속에서 작업을 하면서 작품을 만든다.

자연-사적공간-셸터를 주제로 하는 2018금강자연미술비엔날레의 목표는 건축과 미술이라는 두 영역을 분석하고, 이 둘 사이의 연결관계를 경험해보는 것이다. 2018 금강자연미술비엔날레는 자연환경과 창작된 사적공간에서의 담론을 주제로 작품 창작을 촉진하는데 그 목적을 둔다.

 

비엔날레 운영위원회는 자연에 관심이 있는 예술가, 건축가, 그룹의 신청을 기대한다. 공간의 조각적, 건축적 창조의 문제들과 친환경 재료의 사용, 그리고 그 실현 과정을 하나의 중요한 화합적 행동으로 여기는 사람들.

이러한 키워드는 참가자들에게 공간, 인간의 규모, 비율적 체계에 대한 인식, 그리고 자연 재료와 기술 사이의 관계의 일관성을 확장할 기회를 제공한다.





_


페이스북


사단법인 한국자연미술가협회 - 야투 32530 충남 공주시 우성면 연미산고개길 98 (구) 충남 공주시 우성면 신웅리 산 26-3
KOREAN NATURE ARTISTS' ASSOCIATION - YATOO 32530, 98 Yeonmisangogae-gil, Useong-myeon, Gongju-si, Chungnam, Korea
Tel.  041-853-8828   Fax.  041-856-4336   E-mail.  yatoo@hanmail.net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