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비엔날레

[2008] 박계훈 (한국)


본문


 

23.jpg


죽은 나무에 반복적인 물주기로 나무에 싹이 날까?
나는 자연=미술로 만들어진 기존 작품에 시간성을 첨가 하는 작업을 계획하였습니다.

반복적인 시간을 일종의 예술 재료로 사용하려고합니다. 잘려진 나무, 벗겨진 껍질, 묶여진 나무 조각에서 싹이 날 수 있도록 하는 거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