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비엔날레

[2016] 칼 칠콧 / 크리스틴 칠콧 (독일) | Karl Chilcott / Christine Chilcott (Germany)

본문


StillImage_KarlChilcott.jpg

칼 칠콧, 크리스틴 칠콧

Karl Chilcott, Christine Chilcott

 

녹고있는 진실

Melting Truth

 

기후변화. 지구 도처에서 얼음이 녹고 있다. 동시에 그린란드 빙하의 녹은 물과 북대서양해류 때문에 북유럽, 특히 스칸디나비아는 새로운 빙하시대에 접어들고 있다. 이러한 맥락에서 크리스틴과 나는 스웨덴 북부에서 큰 얼음덩어리 4개를 옮겼다. 지난 빙하시대의 길을 따라 남 독일까지 옮겨서, 거기에서 옛 수도원의 폐허 속에서 녹게 했다. 이 행동은 뉘른베르크의 푸른 밤(Die Blaue Nacht)의 일환이었다. 6시간 이내에 5천명의 인원이 이 녹고있는 진실을 보러 왔으며, 진실의 융해를 피부로 느꼈다. 얼음 덩어리는 숱과 이끼를 둘러 완성했다.

 

Climate change. The ice is melting everywhere on the Earth. At the same time the North of Europe, especially Scandinavia, is going towards a new Ice Age due to the consequences of melting water from the Greenland glaciers and the impact of the Gulf Stream. With this background Christine and I moved four big ice blocks from the North of Sweden. They were following the tracks of the last Ice Age down to Southern Germany where we let them melt surrounded by the ruins of an old Monastery. The action was a part of Die Blaue Nacht in Nurnberg. Within six hours almost five thousand people came watching this Melting Truth & feeling very close to The Truth of Melting. The ice blocks were completed by a circle of charcoal and m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