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비엔날레

[2003] 통로/스와미나단/인도


본문


2594fe5677828736e46cf129d5aaf785.jpg


우리는 자연의 처음과 끝을 발견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