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자연미술비엔날레 2016 비엔날레 전시 커뮤니티 자연미술의 집 교육프로그램 글로벌노마딕

자연미술의집       International Residence HOME > 자연미술의집 > 야투 자연미술의 집 창작공간
 
자연미술의 집 창작공간
야투 국제 레지던스
부대행사
 
무제 문서

 
Date : 14-11-10 13:41
2012 자연미술 초대작가전 - 서른개 골짜기의 울림 IV - 쉴빠 우파드예 (인도)
 Writer : 관리자
조회 : 1,900  


5f16e5b5ad6d8930b4c1a86e57d3ca1e.jpg
bcc03289784a317895c2c6eb171d61a8.jpg

쉴빠 우파드예

 

대화를...

언어는 언제나 인간을 위한 의사소통(커뮤니케이션)의 가장 중요한 원천이 되어 왔습니다. 사람마다 의사소통과 그 언어의 수준이 다를 수 있지만 감정의 표현은 모두 일치합니다. 나는 원골(Wongol)의 자연 속에서 지내면서 얻는 경험을 작업을 통해 표현했습니다. 그 고요함과 그 주위의 모든 것을 통해서 여러분은 모든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되고 또 주변의 모든 존재들을 인식하게 될 것입니다. 매일 아침 잠자리에서 일어나면서부터 펼쳐지는 아름다운 초록 언덕들과 주위의 농장들을 보는 일이 여러분의 하루일과가 될 것입니다. 아름다움을 포착하여 사진에 담는 일, 자연을 만끽하며 걷는 긴 산책, 연이은 감탄 등은 자연과 우리 사이의 계속되는 대화가 될 것입니다. 이런 대화는 느낌 이상이 될 것입니다. 내가 지금 이곳에서 하고 있는 작품들은 이러한 대화를 위한 더 많은 시각적인 것들을 제공하려는 것이 될 것입니다. 나는 이러한 상호작용의 폭을 넓게 하려는 목적으로 주변 지역사회를 작품 안에 포함시키려 하고 있습니다. 그곳 사람들은 노인이 되기까지 그들과 대화를 해 왔습니다. 그 작품들은 나로 하여금 주위의 다른 창조적인 사람들 뿐 아니라 원골에 사는 지역주민들과도 하나가 되어 수행한 것 이상이 될 것입니다. 그 작품들은 그러한 많은 지역들 속에 담겨 있는 질문들을 만들어 내고 있는 그들 스스로의 경험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지나칠 수 있는 것이 되었을 것입니다.

 

 

 

Shilpa Upadhyay

 

 

CONVERSATIONS...

   Language has always remained the most important source of communication for humans. The levels of communication and the language may differ but the expression of feeling is consistent for everyone. I deal with language in context of the situation I live in. My stay in Wongol, amidst the nature, was a sensitive experience, where the calmness and quite atmosphere makes you conscious of every sound and every being around you. Getting up every day and looking at the beautiful green hills and farms surrounding us, eventually became a part of our every day routine. Capturing the beauty through photographs, taking long walks on them or just admiring its beauty, were like a series of conversations between the nature and us. These conversations were more to be felt. The works that I am doing here are more like giving visuals to these conversations. In an attempt to widen these interactions, I am trying to include the local community around, who have been conversing with them since ages. The works are more of performance based that has made me involved with the local people in Wongol, as well as other creative people around. The works are an experience in themselves that makes an enquiry in many such areas, which we tend to overlook otherwise.

 


 
   
 


사단법인 한국자연미술가협회 - 야투 32530 충남 공주시 우성면 연미산고개길 98 (구) 충남 공주시 우성면 신웅리 산 26-3
KOREAN NATURE ARTISTS' ASSOCIATION - YATOO 32530, 98 Yeonmisangogae-gil, Useong-myeon, Gongju-si, Chungnam, Korea
Tel.  041-853-8828   Fax.  041-856-4336   E-mail.  yatoo@hanmail.net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