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School

여름셸터만들기5 (15.07.25)

본문

보슬보슬 비가내리던 아침

친구들이 연미산을 도착하니 하늘에서 비가 그쳤다. 아마 하늘도 친구들의 활동을 도와주려 했던 것일까.

연미산에 도착한 친구들은 우비를 챙겨입고 셸터장소로 출발~!

지난시간 세운 기둥을 보강하여 세우기 시작했다. 나의 키보다 한참 긴 대나무를 서로도와 옮기며 친구들의 협동심은 셸터가 완성되어가는만큼 자라고 있었다.

 

 


IMG_6588.JPG

IMG_6590.JPG

IMG_6592.JPG

IMG_6595.JPG

IMG_6608.JPG

IMG_6611.JPG

IMG_6621.JPG

P1330336.JPG

P1330350.JPG

P1330414.JPG